Category Archives: 에티오피아

에티오피아의 종족 갈등

 작성자: 강민정    작성일: 2019.11.6    지난주 오로미아 지역, 하라리 지역, 다와시에서 발생한 종족적 갈등에서 비롯된 충돌로 78명이 사망했다고 에티오피아 정부가 밝혔다. 한편, 분쟁의 중심에 있던 운동가는 VOA(Voice Of America: 미국 해외 방송)에 상황이 더 차분해진 것 같다고 말했다. 오로모 활동가 자와르 모하메드(Jawar Mohammed)가 보안군이 자신을 공격하려고 모의하고 있다고 주장한 이후, 10월 더 보기…

18Oct/19
editorial-cartoon-1012

에티오피아에서 국가와 종교의 분리 문제

   에티오피아의 경우에는 국가와 교회가 오랫동안 한 몸이었다. 이런 관계는 1974년 혁명으로 인해 근본적으로 변화했다. 이 혁명을 통해 두 기관은 완전히 분리되었다. 에티오피아의 무슬림들은 종교의 평등을 요구하면서 하일레 셀라시에(Haile Sellasie) 황제 정부에 대항하는 첫 번째 대중 시위를 벌였다. 그때까지 교회는 그 왕조의 국정 운영 방식에 간섭하고 있었다. 군사 정권(Dergue)은 마르크스주의에서 유래한 무신론에 입각하여, 더 보기…

에티오피아의 아비(Abiy) 총리, 노벨 평화상 수상자로 선정

   에티오피아의 아비(Abiy Ahmed) 총리는 아프리카 55개국에서 최연소 정치 지도자다. 그는 에티오피아 역사상 최초로 노벨상을 받게 되었다. 오는 12월에 개최되는 시상식에서 그는 약 90만 달러의 상금도 받을 예정이다. 2019년 10월 10일(현지 시각) 노르웨이 노벨위원회는 223명의 개인과 78개의 단체 후보 중 아비를 올해의 노벨 평화상 수상자로 선정했다. 그는 100번째 노벨 평화상 수상자이기도 하다. 노벨위원회는 아비 총리더 보기…

12Oct/19
아비총리-노벨상수상

에티오피아 아비 총리 2019년 노벨평화상을 수상하다

2019년 10월 11일, 아비 아머드 알리(Abiy Ahmed Ali) 에티오피아 총리가 노벨평화상을 수상했다. 그는 총리 취임 이후 약 20여 년간 지속한 에티오피아와 에리트레아 간 전쟁을 종식하고 긴장 완화 및 평화 정착을 이룩했다. 노르웨이 노벨위원회는 아비 총리의 노벨평화상 수상 배경에 대해 “에리트레아와 국경분쟁 해소를 위한 노력을 비롯해 역내 안정에 크게 기여했다.”라고 밝히며, 국내적으론 정치범 석방과 국가비더 보기…

에티오피아 내 난민의 영양실조 문제

   UN의 규정에 따르면 난민은 인종, 종교, 민족, 신분, 정치적 의견 등 다섯 가지 이유로 박해를 받을 우려가 있는 사람을 가리킨다. 오늘날의 난민 중 대다수는 정치 요인보다 각국 국가 기능의 실패로 인한 만성적 사회 혼란과 구조적 경제난 때문에 발생한다. 유엔난민기구(UNHCR)의 발표에 따르면 2017년 12월 말 현재 전 세계에는 6,850만 명의 난민이 존재한다. 이 수치는 제2차 세계대전 시기의 난민 수(5,000만 명)를 크게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