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posts by 장유진 행정조교

케냐 대통령 우후루 케냐타(Uhuru Kenyatta)의 화폐 교체 선언

04Jun/19

작성자: 장유진    작성일: 2019.6.4

   케냐 대통령 우후루 케냐타는 케냐의 화폐를 새로운 새대의 지폐들로 교체할 것이라고 밝혔다. 케냐인은 돈세탁, 위조, 부패와 싸우기 위하여 1000쉴링(10달러) 지폐를 10월 1일까지 은행에 반환해야 한다. 새로운 지폐들은 수 개월에 걸쳐 도입될 예정이며, 여타 지폐는 서서히 사라질 것이다.

   일부 케냐인은 현 대통령의 아버지인 케냐 초대 대통령 조모 케냐타(Jomo Kenyatta)의 동상 이미지를 닮은 새로운 지폐의 디자인에 분노를 표출했다. 지폐 디자인과 더불어 1000쉴링짜리 지폐 단속에 대한 결정이 법정에서 난항을 겪고 있다. 왜 케냐는 지폐를 교체하는가? 케냐는 횡령을 단속하고 1000쉴링짜리 위조지폐 파동에 대처하기 위해 기존의 지폐를 회수하고 있다.

   케냐 중앙은행 총재 패트릭 은조르게(Patrick Njorge)는 “케냐와 동아프리카의 다른 국가들에서 불법적 금융 흐름”에 사용되는 고액권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했다. 1000쉴링짜리 지폐는 케냐에서 가장 높은 가치를 지닌 지폐다. 은조르게 씨에 의하면 동아프리카에서 케냐 실w링은 인지도라는 측면에서 미국 달러와 등등하다.

   케냐타 대통령은 2013년 당선되었을 당시, 부패를 척결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나 그를 비판하는 사람들은 그 후 유죄 판결이 거의 없었으며, 특히 고위급 인사가 유죄 판결을 받는 경우는 더욱 없었다고 말했다. BBC 아프리카 비즈니스 리포터인 조지 은디랑구(Georgie Ndirangu)는 이 화폐 통용 금지는 이러한 비판에 대한 직접적인 반응으로 보인다고 말한다.  그는 부패한 카르텔의 관리들 및 그들과 잘 연결된 사업가들은 불법적으로 취득한 수억 쉴링을 현금으로 가지고 있는데, 이번 조치를 통해 1,000실링짜리 지폐를 인출하려면 새로운 화폐로 교환해야 하기 때문에 돈세탁이 상당히 차단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출처: https://www.bbc.com/news/world-africa-48497353

케냐의 작가이자 동성애자 인권 활동가인 Binyavanga Wainiaina의 사망

23May/19

작성자: 장유진    작성일: 2019.5.23

   케냐의 작가 비야방가 와이나이나(Binyavanga Wainaina)가 잠시 병을 앓은 후에 48세의 나이에 나이로비에서 사망했다. 2002년 그는 아프리카 단편 소설가에게 수여하는 상(Caine Prize for African Writing)을 받았으며, 그의 풍자적인 수필인 『아프리카에 대해 쓰는 방법』 (How to Write about Africa)은 전 세계적으로 가장 잘 알려져 있는 책이다. 게이의 인권을 위해 활동한 와이나이나는 2014년에 <타임지>가 선정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 중 한 명으로 이름을 올렸다. 그 당시, 작가 치마만다 응고지 아디치(Chimamanda Ngozi Adichie)는 와이나이나에 대해 그가 “동성애에 대한 편견을 없애고 동성애를 인간적인 현상이 되게 했다”고 적었다. 아디치는 와이나이나에 대해 자신이 동성애자임을 공개적으로 선언한 최초의 유명 케냐인 중 한 명이며, “그는 사람들이 동성애자라서 느꼈던 수치심을 없애야 할 의무”를 느끼는 사람이었다고 덧붙였다.

  케냐의 작가 겸 해설가인 난잘라 니야볼라(Nanjala Nyabola)는 와이나이나가 문학은 단순히 자신을 표현하는 방식일 뿐만 아니라 가치 있는 활동일 수 있다는 것을 케냐인에게 보여줬다고 말했다. 그녀는 BBC의 뉴스데이 프로그램에서 “그는 케냐 문학의 가능성을 다시 열었다”고 말했다. 니야볼라는 “와이나이나가 케냐인이 동성애에 대한 부정적인 고정 관념을 다시 생각해 보도록 하기 위한 도전을 했다”고 덧붙였다.

   니야볼라는 “케냐에서는 동성애가 불법이기 때문에 자신의 정체성에 대해 생각하지 않아 매우 편안한 사람들이 있다. … 하지만 수용과 존중을 위한 공적인 공간은 항상 부족했고 심지어 폭력에 의해 특징지어졌다”고 말하였다. “그가 한 말은 ‘이봐, 난 여전히 네가 알고 사랑하고 존중하는 바로 그 사람이야’ 라는 말이었고, 이러한 말은 믿을 수 없을 정도로 강력하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현재 케냐에서는 동성 간 관계가 불법이지만 대법원은 동성 간 관계를 금지하는 법을 바꿀지 여부를 금요일에 판결할 예정이다.

출처: https://www.bbc.co.uk/news/world-africa-48363362

남아공 선거: 여당인 ANC에 대한 시험

10May/19

작성자: 장유진    작성일: 2019.5.10

   아프리카 민족회의(ANC)는 경제와 토지 개혁에 대한 분노로 인해 득표차가 줄어들 것이라고 예측했다. 아파르트헤이트 정책이 끝나고 25년이 흘러, 여섯 번째 민주 총선에서 라마포사 대통령(Cyril Ramaphosa)은 투표를 마친 뒤, i사과의 말을 전했다. 그는 다시는 부패한 남아공을 볼 일이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라마포사 대통령은 “우리는 실수를 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이러한 실수에 대해 죄송해해야 하며, 국민에게 그들의 신뢰를 우리에게 다시 보내야 한다고 말하고 싶습니다.”라고 덧붙였다.

   반(反)아파르트헤이트 투쟁에 앞장선 아프리카 민족회의는 1994년부터 남아공을 지배해 왔다. 이에 대적할 만한 야당으로는 민주동맹(DA)과 경제해방투사(EFF)가 있다. AFP뉴스에 의하면 여론 조사 결과 득표율은 ANC가 50%를 겨우 넘기고, DA가 20% 정도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만약 이 여론 조사 결과가 사실이라면, 이는 2014년 62%의 득표율로 다수당의 지위를 차지한 ANC의 지지율 하락을 의미한다.

   유권자의 무관심은 걱정거리다. 2천 6백만 명이 넘는 사람이 선거인으로 등록되어 있음에도 불구하고, 지역 설문조사에 의하면, 30세 미만의 사람들 가운데 6백만 명이 선거인 명부에 올라 있지 않다. 이번 선거 날 투표하기 위해 줄을 서 있던 젊은 사람들은 실업률이 27%나 되는 시기인 만큼, 일자리를 찾는 게 힘들다고 말했다. 한 젊은 유권자는 “저는 원하는 직업을 가질 자신이 없어요.”라고 말했다.

   아파르트헤이트는 1948년부터 1994년까지 백인에게 특권을 부여한 인종 차별을 합법화했고, 토지 소유권은 여전히 논란의 여지가 있는 문제로 남아 있다. 소수인 백인은 여전히 다수인 흑인보다 불균형적으로 더 많은 땅을 소유하고 있다. EFF는 이것을 바꾸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건설 노동자인 타보 마케네(Thabo Makhene)는 로이터통신 기자에게 “저는 ANC의 일원이에요. 그러나 저는 이번엔 그들에게 투표하지 않았어요.”라고 말했다. “그들은 정신을 차려야 해요. 그들이 국가를 경영하는 방식, 국가 자금을 다루는 방식은 모두 잘못되었어요. 그들은 도덕성을 잃었어요”라고 덧붙였다.

   여전히 많은 유권자는 ANC에 충성하고 있다. 요하네스버그의 소웨토(Soweto) 지역에서 투표를 하기 위해 기다리고 있던 90세의 이사우 즈와네(Esau Zwane)는 백인 지배하에 살았던 사람이다. 그는 BBC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은 이제 남아공이 흑인에 의해 통치된다는 사실에 기뻐한다고 말했다. 요하네스버그에 있는 BBC의 앤드류 하딩(Andrew Harding)은 ANC가 더 많은 토지를 더 빨리 흑인의 손에 양도할 수 있는 과감한 조치들을 검토하게 되었고, 이로 인해 보상 없이 토지를 몰수하겠다는 공약이 나오게 되었다고 말했다.

   제 1야당인 DA는 토지 개혁이 단순히 한 사람이 또 다른 사람에게 주는 방식으로 진행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하지 않으며, 그 대신에 예산에서 토지 개혁을 우선시하고, 미사용 중인 정부 토지를 양도하겠다고 약속한다. 다른 선거 이슈로는 물, 주택, 전기와 같은 형편없는 기초적 서비스에 대한 불만 및 폭력적 범죄에 대한 분노 등이 있다. 계속되는 불평등뿐 아니라, 부패를 해결하지 못한 것이 ANC의 지지율 하락의 요인이 되었다.

출처: https://www.bbc.com/news/world-africa-48186881

나이지리아에서 외국인 노동자 납치

02May/19

작성자: 장유진    작성일: 2019.5.2

   지난 주말 나이지리아에서 석유가 풍부한 니제르 델타(Niger Delta) 지역에서 캐나다와 스코틀랜드 출신 석유 노동자 각각 한 명이 중무장한 남자들에게 납치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외국인들은 남부 리버스주(River State)에 있는 니제르델타석유자원사(NDPR) 소유의 석유 굴착지를 공격하던 무장 강도들에게 붙잡혔다.

   니제르 델타 군사작전 대변인 이브라힘 아부바커(Ibrahim Abubaker) 소령은 “우리는 이 지역에 군대를 파견하였으나, 우리는 아직 납치범과 피랍자의 소재를 파악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리고 사건 발생 지역 외의 지역에도 군대를 파견하여 이들을 찾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부바커는 아직 이름을 파악하지 못한 이 노동자들에 대한 몸값은 아직 제시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번 납치 사건은 쉘(Shell)에서 일하던 노동자 두 명이 납치되고, 그들을 호위하던 경찰들이 살해된 후에 발생했다고, 나이지리아 쉘석유개발회사(SPDC) 대변인이 밝혔다.

   나이지리아에서 석유가 풍부한 델타 지역은 이 나라의 원유 대부분을 생산하지만, 민병대와 무장 범죄 조직에 의한 폭력의 표적이 되어 왔다. 나이지리아에서는 몸값을 노린 납치가 흔하며,  외국인 노동자와 저명한 나이지리아인이 종종 표적이다. 작년에는 영국인 선교사 이안 스퀴레스(Ian Squires) 델타 지역에서 다른 세 명의 선교사와 함께 납치된 후 살해당했다.

 

아프리카연구소 HK사업단 〈제39차 경계를 넘나드는 세미나〉 개최 안내

12Apr/19

한국외국어대학교 아프리카연구소입니다.

본 연구소 HK사업단은 오는 2019년 4월 18일 (목) 오후 5시 30분부터 <제39차 경계를 넘나드는 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 발표자 : Ben Katoka 교수 (한국외국어대학교 아프리카학부)

❍ 일   : 2019 4 18 () 17 : 30 ~ 19 : 00

❍ 장   : 아프리카연구소 세미나실 (국제사회교육원 연구동 406)

❍ 주   : 한국외국어대학교 아프리카연구소 HK사업단

❍ 후   : 한국연구재단/한국외국어대학교 아프리카연구소